flagcounter

free counters

앱솔루트코리아

오디오트랙

엔바이존

로지텍

NCTOP

리플미니

비스타타블렛

애드센스

위글

다나와리포터

다나와리포터 안내 페이지 바로가기

AONE



대기전력 ZERO 스마트한 사용자를 위한 파워서플라이 [마이크로닉스 ZERO POWER 600W] 리뷰




#제로파워 #파워서플라이 #제로와트 #전기료절감 #전기료 




80 PLUS. 효율이 80% 이상일 때 붙는 인증마크로 파워서플라이 구매 시 중요 체크 포인트 중 하나이다. 당연히 높은 등급의 제품이 좋지만 무조건 인증받은 고효율 제품을 찾을 필요는 없다. 어느 정도 노하우를 쌓아온 브랜드의 경우 인증 여부와 무관하게 일반적인 사용환경에선 좋은 효율을 보장하고 퀄리티 역시 우수하며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하다는 장점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이번 리뷰에서 소개할 ‘마이크로닉스 ZERO POWER 600W’는 앞서 언급한 조건에 부합하는 보급형 파워서플라이로 대기전력 제로라는 특징을 갖고 있다. PC 종료 후에도 일정량의 전기를 소모하게 되는데 이를 자체 개발한 MCU 칩을 적용해 완벽하게 차단한다고 한다. 그뿐만 아니라 +12V 싱글 레일 방식에 DC to DC 컨버터를 탑재해 안정적인 출력을 보장하고 5개의 보호회로와 애프터 쿨링 기술을 더해 내구성과 안정성에서도 좋은 모습을 기대할 수 있다. 무상 보증기간은 3년으로 상대적으로 짧게 느껴지지만 TEAPO 330uF 400V 85℃ 메인 콘덴서를 장착하고 단순 유통이 아닌 자체 개발 노하우를 지닌 마이크로닉스의 제품인 만큼 크게 우려할 필욘 없어 보인다. 과연 실제 모습은 어떤지 지금부터 리뷰를 통해 확인해 보도록 하자.

패키지 구성. 브랜드 콘셉트를 반영한 박스를 개봉하면 위와 같은 구성품을 확인할 수 있다. 완충재를 최소화하기보단 유통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충격으로 인한 파손, 데미지를 최소화하려는 시도로 보인다. 설명서 및 품질 보증서, 파워서플라이, 전원 케이블, 나사, 케이블 타이가 제공된다.

140×150×86mm 표준 ATX 규격에 브랜드 로고와 그린 컬러를 적절하게 배치해 디자인에 포인트를 줬다. 마이크로닉스 파워에 관심 있는 분들이라면 각각의 브랜드별로 색상이 다르단 것을 이미 알고 있을 것이다. 중앙에는 내구성이 높은 저소음 120mm 쿨링팬이 장착되어 있어 애프터 쿨링 기능과 이상적인 조합을 이뤘다. 애프터 쿨링이란 PC 종료 후에도 파워서플라이 내에 잔열을 없애주기 위해 일정 시간 쿨링팬이 회전하는 기능을 말한다. 이를 통해 내구성과 안정성에서도 더욱 좋은 모습을 기대할 수 있다.

측면에는 제품명과 주요 스펙, 각종 인증 내역, 시리얼 넘버 등을 확인 할 수 있다. 싱글 레일 방식으로 +12V 출력이 상당히 높은 편이다. +12V는 정격 용량의 99%에 달하는 출력인 598W의 출력 스펙을 지니고 있으며, 그 외인 +5V, +3.3는 16A, 18A로 103W 출력을 보증하고 있다.

반대쪽 측면에는 마이크로닉스 로고와 제품명을 확인 할 수 있다. 케이스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대부분 제품에서 노출되는 부분이다. 

뒷면에는 파워 케이블 연결부와 I/O 스위치, 냉각 효율이 가상 좋다는 벌집 모양 통풍구가 빼곡히 자리해 있다.

내부에는 파워서플라이의 성능을 가늠해 볼 수 있는 주요 부품이 자리해있다. 1차 콘덴서는 TEAPO 330uF 400V 85℃를 사용했다. 마이크로닉스에서 자체 개발한 ‘MCU칩’을 장착해 대기전력을 0W, ZERO 수준까지 낮췄으며 OVP, UVP, OPP, SCP, OTP 5가지 보호회로를 적용해 안정성을 높였다. 

연결 케이블. 24PIN 메인 전원 커넥터 ×1ea, 8Pin (4+4) CPU 보조전원 커넥터 ×1ea, 8Pin PCI-E (6+2) 커넥터 × 2ea, SATA × 5ea, IDE × 3ea로 FDD × 1ea 구성되어 있으며 케이블의 길이는 최소 450mm에서 부터 최대 900mm까지 평범한 수준이다. 

한 가지 특이한 점이 있다면 Power SW 이란 이름에 케이블 한 쌍이 보이는데 이를 각각 PC케이스와 메인보드의 Power SW 단자에 연결해야만 대기전력 차단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이를 연결하지 않으면 대기전력을 차단할 수 없으니 주의가 필요하다는 뜻이다.

테스터기를 활용한 전압 테스트, 각각의 수치는 기준 전압에서 ±5% 내외 PG의 경우 100~800ms 사이의 값을 정상 범주로 보고 있다. 각각의 수치 모두 오차 범위내의 값을 확인할 수 있으며 변화 또한 거의 없음을 확인했다. 

Aida64 Extreme Edition를 활용한 성능 테스트. 로드 상태에 따라 차이가 발생하긴 하나 그래프에 반영되지 않을 정도의 차이다. IDE보다 load 상태에서 일정한 그래프를 보이고 있다.

‘마이크로닉스 ZERO POWER 600W’는 멀티탭에 전원이 인가된 상태더라도 대기전력이 발생하지 않지만 타사 제품의 경우 미세하게나마 대기전력이 발생한다. 수치가 크지 않은 만큼 큰 의미가 없다 볼 수도 있겠지만 여러 대, 수십 대, 수백 대의 PC를 사용하는 환경이라면 매달, 매년 누적되는 대기전력량은 적지 않을 것이다. 

120mm 쿨링팬은 내구성과 소음 모두 만족할만한 모습을 보여준다. 여기에 적용된 애프터 쿨링 기능은 발열 해소와 내구성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분들에게 구매욕을 자극하는 포인트이다. 아이들 상태에선 30dB 후반으로 확인되었으며 로드 상태에선 40dB 초반에서 중반까지 상승했으나 크게 거슬릴만한 소음이 발생하진 않았다.

지금까지 살펴본 ‘마이크로닉스 ZERO POWER 600W’은 시리즈 모델답게 마이크로닉스만의 심플한 디자인을 그대로 계승하면서 대기전력 ZERO 콘셉트를 적용한 모델이다. 앞서 언급했다시피 차이가 크진 않지만, 다수의 PC를 사용하는 환경에선 누적되는 수치가 적지 않기에 생각하기에 따라 구매 포인트로 작용할 수 있다. 기업은 다양한 스펙의 제품을 선보이고 소비자는 선택지가 다양해지니 평가 절하할 필요는 없지 않을까. 라이트한 시스템에선 고가의 80PULS 인증 제품을 고집하기보단 이 제품을 선택해 시스템을 꾸며 보는 것도 좋을 듯하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